성악 전공자가 아니고, 주변에 교회 성가대가 아니면 정기적으로 노래할 수 있는 곳이 없습니다. 또한 1:1 지도가 아닌 이상 내가 내고 있는 소리가 정확한지, 어떤지 잘 모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2010년 합창단 음악이있는마을 네이버 카페(
http://cafe.naver.com/umma1996) 카테고리를 정리하면서 새롭게 개설된 <음악코치 신명순> 카테고리. 합창단 음악이있는마을 신명순 음악코치께서 쉽게 풀어주시는 노래하는 방법, 그 첫번째 이야기 '호흡/소리'에 관한 글을 소개합니다!


노래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이 무엇이냐고 물어보면 99%는 호흡이라고 답을 한다.
그런데 정작 소리나 노래를 들어보면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호흡보다는 소리에 신경을 더 쓰며 노래하고 있다.


어째서 그럴까?

 

호흡은 자가진단이 어렵다.  하지만 소리는 자가진단으로 여기저기 마음에 안든다 싶으면 고쳐서 소리를 낸다.  그리고 여기서 문제가 발생된다.

 

우리의 소리는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듯이 소리를 내며 직접 듣는 것과 그 소리를 녹음해서 듣는 것과는 상당한 차이를 갖고 있다.  그것을 알면서도 노래할 때 사람들은 내 귀에 만족스런 소리를 내려고 노력한다.

 

하지만 결코 만족스러운 소리가 나지 않기에 소리를 바꾸려고 몸에, 어깨에, 턱에 힘을 주고, 그 외의 것으로 소리를 바꾸려고 노력하기 때문에, 정작 노래를 부를 때는 여러가지 부작용들이 나타나게 된다.
 

소리가 먼저 나와야 하는지 호흡이 먼저 나와야 하는지 굳이 우선순위를 정하자면 호흡이 먼저라고 본인은 얘기하고 싶다. 올바른 호흡을 가지려고 노력한다면 개개인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각 개인에 맞는 올바른 소리를 만들 수 있다.

 

하지만 예쁜 소리를 만들려고 한다면 예쁜 소리로 어느 정도는 발전은 있겠지만
그 다음 드러나는 큰 문제들을 고치는데 너무 오래 걸릴 수 있다.

어쩌면 다시는 노래할 수 없는 불치의 병이 될 수도 있다.

 

자...

이제 당신...

무엇부터 시작하겠는가?

@ 음악코치 신명순






합창단 음악이있는마을의 신명순 음악코치님께 묻고 싶은 것이 있으신가요?

노래를 잘하는 법 등 궁금한 것이 있으시다면, 합창단 음악이있는마을 카페를 방문해주세요!
http://cafe.naver.com/umma1996.cafe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